1. HOME
  2. 게시판
  3. 공지사항

공지사항

  • Notice
게시판 상세
제목 무한 성장한 중국 업계 리튬이온 배터리, 세계 시장을 장악하다.
작성자 주식회사 나노휠 (ip:)
  • 작성일 2019-03-18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336
평점 0점



오늘은 전동킥보드를 비롯한 스마트모빌리티에서

가장 중요한 부품이라고 할 수 있는

리튬이온 배터리 에 대해서 얘기해 보겠습니다.




나노휠 제품들은 모두 중국 OEM 방식으로 생산된

리튬이온 배터리를 사용하고 있는데요~

이제 더 이상 중국산이라고 해서 품질이나

기술력은 뒤처진다는 생각을

바꾸셔야 합니다!




나노휠에서는 판매하는 리튬이온 배터리는 안전하다는

것을 알려드리기 위해서 나노휠 중국 OEM

공장에서 안전성 테스트를 하는 장면을

영상으로 담아봤습니다!




" 모두 함께 같이 보시죠 "



중국산 배터리라고 하여 색안경으로

보시는 분들이 있습니다.

그 불편한 오해의 진실을 풀어드립니다!

중국산이라고 무시는 금물!




중국에서 생산된 제품이라고?!

우려하시는 분들 걱정 마세요!

지금 중국에서는 중국 정부의 신에너지 부분의

전폭적인 지원으로 리튬이온배터리 산업이

급격히 성장해 향후 3년 이내 테슬라를 제치고

세계 최대 리튬이온배터리 공장으로 우뚝 설 전망입니다.

이런 흐름에 맞추어 나노휠 제품들은 중국에서도

믿을 수 있는 공장에 OEM 방식으로 고객들에게 보다

합리적인 가격을 제공하고

신뢰가 되는 제품을 선보이고 있습니다!




중국산 배터리 가격이 싸다?

물론 저렴한 제품도 있겠지만

나노휠에서 사용하는 배터리는

그렇지 않습니다!

삼성 SDI, LG 화학 배터리와 비슷한 가격입니다.

하지만 성능이 더 뛰어나고 안전하니

중국산 배터리를 사용하는 이유입니다!

이처럼 가성비를 따져 봐야겠죠~





중국은 거대한 수요시장에 힘입어 신개념

배터리로 세계시장을 장악하고 있습니다!




그 결과로 2010년 이후 중국의 리튬이온배터리 산업이

급격히 성장하면서 2013년에선 이미 우리나라를 제치고

글로벌 최대 리튬이온 배터리

공급 국가가 되었습니다.

배터리 전문가들은

"일본인은 리튬배터리를 발명했고, 한국인은 그 사용을 확대했지만,

결국 중국인이 이 시장을 점령했다"

라고 설명합니다.

리튬이온 배터리에 핵심소재인 양극재,

음극재, 전해액, 분리막이 있습니다.

여기서 분리막의 역할이 가장 중요하다고

할 수 있는데요~





양극과 음극이 직접 닿게 되면 높은 에너지를 방출하기 때문입니다.




폭발하지 않고 안전한 제품을 만들기 위해서는

이런 핵심소재가 가장 중요하겠죠!

그런데 중국이 분리막 뿐 아니라 4가지 소재를 모두를

대부분 장악하고 있는데요.

이는 곧 리튬이온 배터리의 경쟁력과 직결된다고

할 수 있습니다.

이처럼 이제는 품질이 떨어지는 중국산이라는

인식을 바꾸고, 합리적인 가격에 가성비를 극대화 시킨

제품이라고 생각해도 무방할 것 같습니다!

단! 중국산이고

다같은 중국산이 아닙니다!




나노휠에서는 중국 OEM 방식으로 생산중인

리튬이온 배터리  BMS (Battery Management System)

배터리 관리 시스템 내장되어 있어서

과충전/과방전 보호 기능과 과전류 보호 기능이 기본적으로 제공되어,

화재나 폭발의 위험성으로부터 예방하며, 단선(끊어짐 방지)

보호 기능으로 화재를 사전에 예방합니다.

이제 중국산 리튬이온배터리의 오해를 풀고

가성비 가득한 나노휠 제품 구매하셔서

따뜻해지는 봄날에 즐거운 라이딩 하세요~

감사합니다!




첨부파일
비밀번호 수정 및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관리자게시 게시안함 스팸신고 스팸해제
목록 삭제 수정 답변
댓글 수정

비밀번호 :

수정 취소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


로고

    COSTOMEER CENTER

  • 1661-6890

    OPEN: AM 10:00 - PM 18:30

    SAT,SUN,HOLIDAY OFF

    부산은행

    113-2010-2801-08

    주식회사나노휠


  • 메뉴보기
  • 메뉴닫기